나의 귀

a

분류 전체보기 (42)
오늘 (1)
생각 (1)
느낌 (0)
읽기 (40)
듣기 (0)
끄적 (0)
광고 (0)
비밀 (0)
(0)
Ivey
-
Breanna Treider
-
chinanongfukang
chinanongfukang
a fantastic read
a fantastic read
http://business.clairehunterph..
http://business.clairehunterph..

rss
'고든박골 가는 길'에 해당되는 글 1건
2008. 1. 7. 00:14
고든박골 가는 길 - 8점
이오덕 지음/실천문학사


 순수한 마음으로 말을 건네다.

 이 시집을 쓴 이오덕 선생님은 인생 대부분을 아이들의 교육을 위해 사셨던 분이야. 이 말은 단순히 '교직'에 오래 있었다는 뜻이 아니라, 사람의 마음을 병들게 하는 교육문제를 보고 조금이나마 바꿔보고자 현장에서 노력했다는 뜻이지. 그런 분이 시를 썼고 그 시는 마치 '어린이'가 쓴 시처럼 '순수'한 마음이 느껴지지. 마음을 병들지 않는 교육을 위해 열심히 직접 '교육'했던 이오덕 선생님은 결국 자기가 쓴 시도 '병들지 않은 마음'으로 쓴 것이지.
 
 순수한 어린아이의 마음으로 쓴 시는 '생명'에 대해서 '자연'에 대해서 깊게 사랑하고 그것을 병들게 하는 것들에 대해선 분노하기도 하지. 게다가 시가 하나같이 '이오덕' 선생님이 그토록 싫어했던 시같이 말을 비틀고 어렵게 만든 게 아니라, 일상에서 대화하듯이 쉽게 누구나 이해할 수 있도록 쓰여 있어. 마치, 조근조근 우리에게 말을 거는 느낌이라고나 할까?

 시들을 하나하나 읽으면서 아직은 때묻지 않았던 나의 어렸을 적 모습이 떠오르고, 지금의 나를 바라보게 하면서 부끄럽게 해. 그러면서 살며시 미소를 띠게 하는 느낌이야. 동화 같은……. 그래, 이건 '진짜' 동시를 읽는 느낌이랄까. 시집을 다 읽고 앞으로 좀 더 어린아이처럼 살아야 하겠다고 다짐을 하게 만든 건, 시 자체의 순수함이 나를 조금은 정화했기 때문이라고 하면 웃으려나……?

Favicon of http://www.cheaptruereligionjeansvip.com BlogIcon cheap true religion jeans | 2012.12.05 16:55 | PERMALINK | EDIT/DEL | REPLY
시집을 다 읽고 앞으로 좀 더 어린아이처럼 살아야 하겠다고 다짐을 하게 만든 건, 시 자체의 순수함이 나를 조금은 정화했기 때문이라고 하면 웃으려나……?
Favicon of http://www.cheapnorthfacejacketsusi.com BlogIcon cheap north face jackets | 2012.12.27 12:00 | PERMALINK | EDIT/DEL | REPLY

Thank you for you can provide the information china wholesale
Favicon of http://www.cheapjacketsclearanceus.com BlogIcon discount north face jackets | 2012.12.28 10:41 | PERMALINK | EDIT/DEL | REPLY



A good article, worth sharing for you, see you your article to your future success believe a great help, hope to see more of you share good article, thank you for sharing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
prev"" #1 next